딸기를 대한민국 대표 수출품목으로 육성 추진
상태바
딸기를 대한민국 대표 수출품목으로 육성 추진
  • 김포누리
  • 승인 2019.12.18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naver blog 군위플러스농원

농림축산식품부 이재욱 차관(이하 농식품부 차관”)2019.12.17() 경남 진주에서 개최한딸기 수출업계 간담회에서 딸기를 대한민국 대표 수출 품목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농식품부, 원예특작과학원, 검역본부, 농관원, 지자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수출통합조직(K-berry), 수출업체, 생산자 단체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다.

이재욱 차관은 간담회에서 해외에서 한국 딸기의 우수성이 알려지면서 수출이 매년 증가되고 있으며 품종·생산기술 등에서 딸기는 한국의 대표 수출품목이 될 잠재력을 충분히 가지고 있음을 강조하며, “정부는 수출 분야뿐만 아니라 생산-유통-소비 및 해외 현지 유통까지 아우르는 종합적인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종합대책에는 관련 전문가 용역을 통해 생산시설 현대화, 품종 다양화, 저장-유통-가공산업 육성 및 수출 확대방안 등의 내용이 포함되며 내년 하반기 시행될 계획이다.

간담회에 참석한 업계 관계자들은 지속적인 품종개량과 개발, 생산단계에서의 품질 경쟁력을 갖추는 등 민·관이 협력하여 대책을 추진한다면 딸기가 한국의 대표 수출품목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의견을 모았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내년도 수출지원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2020년 수출지원사업 기본계획에 대해서도 업계의 의견을 수렴하였다.

내년에는 농식품 수출이 여전히 주요 3(··)에 집중되는 등 대외리스크에 취약한 구조를 개선하기 위해 신남방·신북방 및 신규 분야 등으로 시장 다변화를 적극 추진하고 1억불 이상 품목 확대를 위한 지원을 강화하고, 식품 트렌드 대응을 위해 기능성 식품 등 유망품목 육성도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이재욱 차관은 농식품 수출의 성장세는 타산업의 수출활력 증진에 도움이 될 것이라 하며, 이를 위해 신선 농산물은 품질·안전성 등에서 경쟁력을 높여가고, 가공식품은 해외 소비 트렌드를 파악하여 새로운 시장을 만들어 나간다면 세계인들에게 충분히 사랑받을 것이라 평가하며, “앞으로도 수출업체·농가 등과 긴밀히 협력하여 우리 농식품의 수출경쟁력을 키워 나가기 위하여 다양한 수출 지원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편집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